'비디오스타' 전효성 “비키니 공약, 약속대로 이행하겠다”

비디오스타’ 전효성이 ‘비키니 수중토크’의 이행을 약속했다.

4일 MBC에브리원 ‘비디오스타’에서는 앞서 시청률 공약으로 제시됐던 비키니 수중토크 이야기가 화제에 올랐다.

이날 MC들은 오프닝에서 시청률 1% 돌파의 기쁨을 표출했다. 이들은 앞서 제작발표회에서 시청률 1%를 넘기면 단체 비키니 차림으로 수중토크를 하겠다고 공약을 제시한 바 있다.

전효성은 “전 억울하다. 제가 들어오기도 전에 있었던 공약”이라며 발뺌했다. 하지만 박나래는 “시끄럽고 빨리 이행하겠다고 말해라”고 몰아붙였다.

박소현과 김숙, 박나래로선 비스 MC 중 독보적 비주얼을 지닌 전효성에 대한 기대가 큰 상황. 제작진도 ‘비스 비키니의 희망’이라는 자막을 곁들였다. 전효성은 억울해하면서도 “비키니 입고 수중토크, 어떻게든 이행하겠습니다”라고 말했다.

김숙은 “그간 1% 넘겨서 우리가 비키니 공약 이행할까봐 얼마나 노심초사 하셨냐. 하지만 1%를 넘어버렸다. 이제 맘편하게 본방 시청하시라”며 웃었다.